우리의 희생 제물이 되어 주신 주님

ENGLISH | PDF

이번주 성경 말씀: 히브리서 10:1-18 우리말성경

1 율법은 다가올 좋은 것들의 그림자일 뿐 그것이 실체의 형상 그 자체는 아닙니다. 그러므로 그것은 해마다 끊이지 않고 드리는 똑같은 제사들을 통해 나아오는 사람들을 결코 온전하게 할 수 없습니다. 2 그렇게 할 수 있었다면 바치는 일이 그치지 않았겠습니까? 왜냐하면 섬기는 사람들이 단번에 정결케 돼 더 이상 죄를 의식하는 일이 없었을 것이기 때문입니다. 3 그러나 이 제사들에는 해마다 죄를 생각나게 하는 것이 있습니다. 4 이는 황소나 염소의 피가 죄를 제거하지 못하기 때문입니다.
5 그러므로 그리스도께서 세상에 오시면서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. “주께서는 제물과 헌물을 원하지 않으시고 오히려 나를 위해 한 몸을 예비하셨습니다. 6 주께서는 번제와 속죄제를 기뻐하지 않으셨습니다. 7 그래서 내가 말했습니다. ‘보십시오. 하나님! 저에 대해 두루마리 책에 기록된 대로 제가 주의 뜻을 행하러 왔습니다.’” 8 앞에서 “주께서는 제물과 헌물과 번제와 속죄제를 원하지도 않으시고 기뻐하지도 않으십니다”(그런데 그것들은 율법을 따라 드리는 것들입니다)라고 말씀하실 때 9 그는 “보십시오. 내가 주의 뜻을 행하러 왔습니다”라고 덧붙이셨습니다. 그리스도께서 첫 번째 것을 폐기하신 것은 두 번째 것을 세우기 위함이었습니다. 10 이러한 뜻 가운데 예수 그리스도께서 단번에 자기의 몸을 드리심으로 우리가 거룩하게 됐습니다.
11 모든 제사장은 날마다 서서 섬기며 반복해 똑같은 제사를 드립니다. 그러나 그것들은 결코 죄를 제거할 수 없습니다. 12 그러나 그리스도께서는 죄에 대해 단번에 영원한 제사를 드리시고 하나님 오른편에 앉으셨습니다. 13 그 후 그분의 원수들이 그분의 발 아래 굴복할 때까지 기다리고 계십니다. 14 그분은 단 한 번의 제물로 거룩하게 된 사람들을 영원히 온전하게 만드셨습니다.
15 그런데 성령께서도 우리에게 증거하십니다. 말씀하시기를 16 “‘이것은 그날 후에 내가 그들과 맺을 언약이다. 내가 내 율법을 그들의 마음에 두고 그것을 그들의 생각에 새겨 줄 것이다’ 주께서 말씀하신다”라고 하신 후에
17 덧붙여 말씀하시기를 “내가 그들의 죄와 그들의 불법을 다시는 기억하지 않을 것이다”라고 하십니다.
18 이와 같이 죄와 불법이 용서된 곳에서는 더 이상 죄를 위한 헌물이 필요 없습니다.

이번주 성경 읽기:히브리서 10장

comments

Thank you for your willingness and desire to give! If you would like to give through bank transfer, here is our bank account:

429101-04-004866

KB 국민은행

The Nations 더 네이션스

Kindly include the following info in the bank transfer to help us keep track of your giving:

Date-of-birth + Korean name or English initials (example: 810312홍길동 or 861223JHD)

God bless you and thank you!